독립운동가 엄주신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초월선교회란?

  • 관리자
  • 10.03.21
  • 3,422,692
초월선교회는 예장합동 서울노회 장로들이 장로 상호간의 우의와 친교를 도모하고 선교에 진력하려는 취지로 2009년 창립되었다.

미국 텍사스 예수전도단 이승종 선교사를 후원하고, 장로들의 사역을 돕는데 필요한 정보를 교환하며 교회를 바로 세우기 위해 함께 힘을 합하여 하나님의 공의가 이 땅에 실현되기 위해 힘쓰고 있다.

또한 초월선교회는 어려움이 있는 교회들을 위하여 기도하면서 교회의 문제들을 상담하고 법률지원을 하여 왔다. 동 선교회에는 이론과 실무에 능하고 경험이 풍부한 교회법 전문가가 사회 변호사가 작성치 못하는 교회의 소원장과 상소장 및 그 밖의 각종 재판관계 문서를 작성해 줄 뿐 아니라, 필요할 경우 노회 재판국원으로 재판경험이 풍부한 장로들을 변호인으로 파송하여 교회, 노회 및 총회재판국 재판을 지원해 왔다.

지금까지 98 명에게 교회법 법률 지원을 하였다. 이런 소문이 나므로 교단을 초월하여 많은 회원들이 가입하여 교회법과 재판 지원을  받아왔다. 현재 목사, 장로 및 안수집사 등 약 35여명의 회원들이 가입 활동하고 있고 매월 첫 월요일에 정기 월례회로 모임을 갖고 있다.

주후 2023년 3월 6일

제10회~15대 회장 엄동규 장로(010-3140-0303)
게시판 목록
교회 및 중직자가 구비해야 할 교회법 책
초월선교회란?
칭찬받는 장로 - 엄동규 장로
엄하고 무서운 사람(엄주신 장로) - 임종만 목사(고신 증경총회장)
사랑하고 존경하는 나의 아버지 엄주신 장로 - 엄묘순 권사
3代 장로를 배출한 가문(家門)
변론에 손 놓고 의뢰인 등치는 불량 변호사 [횡설수설/장택동]
[문화일보 사설] ‘미복귀 전공의’ 엄단 않으면 의료도 법치도 흔들린다
전공의들이여, 돌아오라 환자 곁으로[포럼]
3·1운동 ‘民主 의지’도 선도한 이승만[포럼]
‘대구 슈바이처’의 호소… “전공의 복귀하고, 정부는 더 협상해야”
[양상훈 칼럼] 민주당은 지고 이재명은 이기는 길
[만물상] 5촌부터 결혼 허용 검토, 그 근거는
[정수윤의 하이쿠로 읽는 일본] [6] 베개 밑에 넣어두고 싶은 것
[식물 이야기] 대구 자생지는 천연기념물 1호… 바위 절벽서 군락 이뤄요
프랑스 상징주의 화가도 앓은 위암… 19세기엔 생전에 알 수 없는 병이었다
[다산칼럼] 과학기술정책을 혁신해야 나라가 산다
[한국경제 사설] 환자 곁으로 돌아오는 건 패배도, 부끄러운 일도 아니다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