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운동가 엄주신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서울의 ‘김포’공항[오후여담]

  • 관리자
  • 23.11.02
  • 13,388

이현종 논설위원



 photo

김포국제공항의 주소는 김포시가 아니라 서울시 강서구 하늘길(공항동)이다. 1939년 일본군이 이곳에 김포비행장을 만들면서 시작됐다. 김포공항이 개항할 때는 주소가 경기도 김포군 양서면이었는데, 1963년 양서면이 서울시에 편입되면서 서울에 있게 됐다. 1914년에 지금의 김포군과 서울 양천·강서구가 모두 김포군이었지만, 1963년 양천·강서구가 서울에 편입됐고, 1998년엔 김포군도 시로 승격됐다.

 

김포시는 서울에 인접한 농촌 지역으로 KBS19909월 첫 방송을 내보낸 대추나무 사랑 걸렸네촬영지로 잘 알려져 있다. 1998년까지 방송된 내용의 주요 무대는 김포 고촌면 신곡리 이야기로 이후엔 강화 등지에서 촬영됐다. TV 드라마 사상 최장수 프로인 MBC ‘전원일기의 극 중 배경이 양촌리로 나오면서 김포 양촌읍인 것으로 알려졌지만, 사실은 경기도 양평 등지에서 촬영됐다.

 

총선을 앞두고 김포시를 서울시로 편입해야 한다는 주장이 논쟁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 지역에서 국회의원을 했던 홍철호 국민의힘 김포을 당협위원장이 지난달 도심 곳곳에 경기북도? 나빠요. 서울특별시! 좋아요하는 현수막을 내걸었다. 경기도가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관련 절차를 본격화하면서 경기북도의 범위에 김포시를 포함하지 않은 채, 시에 편입 여부를 선택하도록 했다. 김포시 측은 경기도의 방침에 따라 이달 경기북도 편입 여부와 관련한 주민 여론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지난달 30일 김포시를 방문한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가 당론으로 김포시의 서울시 편입을 추진키로 약속하고, 오세훈 서울시장도 긍정 검토하면서 급물살을 타고 있다. 인구수가 48만 명인 김포시는 신규 아파트가 대거 들어서면서 서울로 출퇴근하는 직장인이 많다. 김포시가 서울에 편입되면 26번째 구가 된다.

 

오 시장은 적극 환영이다. 서울시의 현 인구가 940만 명인데 김포시를 합하면 1000만 명에 근접하고, 김포에 쓰레기 매립장이 있고 포구가 있어 해상 도시로 발돋움할 수 있다. 주민투표와 서울, 경기, 김포 의회의 표결, 특별법 제정 등 복잡한 절차가 남아 있고, 구리·광명·하남·고양·과천 등 인근 지역의 요구도 나올 수 있다. 이런 이슈가 나오는 것을 보니 선거가 다가온 모양이다.

 

출처: 문화일보(2023-11-01)

게시판 목록
교회 및 중직자가 구비해야 할 교회법 책
초월선교회란?
칭찬받는 장로 - 엄동규 장로
엄하고 무서운 사람(엄주신 장로) - 임종만 목사(고신 증경총회장)
사랑하고 존경하는 나의 아버지 엄주신 장로 - 엄묘순 권사
3代 장로를 배출한 가문(家門)
[사소한 역사] 기원전 3000년 이집트는 햇볕 차단… 프랑스 왕들은 탈모 가리려고 썼죠
[동아시론/김재천]트럼프는 ‘스스로 강해지는 자’를 돕는다
[횡설수설/조종엽]가짜가 진짜를 몰아낸다
[정종태 칼럼] '가랑비에 옷 젖는' 감세가 위험하다
[한국경제 사설] 이재용 경영승계 모두 무죄…사법리스크 이제 완전히 끝내야
[천자칼럼] 후평동 형제
명마의 조건[임용한의 전쟁사]〈301〉
[만물상] 기업이 주는 ‘출산 장려금’
1만년전 매머드 엄니의 비밀 푼 과학, 6·25 전사 미군 신원 밝혀냈다
[에스프레소] 우리가 공자를 한국인이라 주장한다고?
[우정아의 아트 스토리] [517] ‘절규’ 뭉크가 그린 찬란한 태양
[데스크에서] ‘영웅’이 돼 귀향하는 중공군
게시물 검색